• ID저장
Home > KSERI 보고서 > 중국경제
번호 제목 작성일 구매가 다운로드
가능기간
구매
91

(중국경제) 중국원양운수와 중국해운그룹 합병 추진(1)

중국의 2대 해운업체인 중국원양운수(COSCO)와 중국해운그룹(China Shipping) 간의 합병이 진행되면서 세계 해운업계가 재편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이 두 업체간의 합병이 순조롭게 성사될 경우 세계 4대 해운업체로 올라서기 때문이다. 또한 현재 3위인 프랑스의 CMA CGM이 싱가포르의 NOL과 합병을 추진하고 있다는 보도도 나오면서 세계 해운업계의 지각변동을 예고하고 있다.

2015-12-01 \10,000 30일
92

(중국경제) 해외진출을 가속화하는 중국의 고속철도

2015년 중국경제는 경기침체 압력이 어느 때보다도 강해 당초 계획했던 경제개혁보다는 경기부양을 우선하는 모습을 보였다. 다만 국유기업과 금융시장에 대한 개혁은 계속하고 있으며, 하반기부터는 다시 경제개혁의 속도를 높이고 있다. 2016년에도 경제개혁과 경제안정 간의 조화를 중시할 것으로 예상되며, 특히 개혁과 안정을 동시에 달성하기 위해 신성장동력사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할 것으로 전망된다.

2015-11-24 \10,000 30일
93

(중국경제) 중국 과잉투자 업종의 구조조정 현황

중국 정부는 2010년부터 일부 산업의 공급과잉과 과잉투자를 억제하기 위해 다양한 조치들을 동원했었다. 그러나 기대했던 만큼 큰 실효를 거두지 못했다. 이에 작년에는 과잉투자업종에 대한 구조조정을 법제화해 강력한 투자 규제를 실시하고 있다. 시진핑정부가 발표한 구조조정 대책의 시한은 올 연말까지였으며, 과잉투자업종 규제법이 시행된 지 1년이 지났다.

2015-11-17 \10,000 30일
94

(중국경제) 중국의 2020년 경제발전 목표

제13?5계획을 통과시킨 제18기 5중전회가 마무리된 후 이 계획의 건의안이 중국 관영통신인 신화사를 통해 공개됐다. 내년 3월에 있을 양회에서 최종 통과될 예정인 이번 건의안은 제13?5계획의 초안 정도로 생각하면 될 듯하다. 이 건의안은 2020년까지 향후 5년 동안의 발전목표를 비롯해 발전이념을 담고 있는데, ‘샤오캉(복지)’사회 건설과 중고(中高)성장 유지를 강조했다.

2015-11-10 \10,000 30일
95

(중국경제) 중국의 새 5개년계획과 정책 투명성 향상

중국의 향후 5년 동안 정치경제뿐 아니라 사회 전반에 걸친 주요 정책 방향을 결정하는 5중전회(五中全會, 중국 공산당 18기 중앙위원회 5차 전체회의)가 10월 26일부터 4일간 개최됐다. 현재 중국은 사실상 공산당 1당 체제이기 때문에 거의 모든 권력이 공산당에 집중돼 있다. 따라서 공산당 전체회의에서 결정되는 정책이 곧 중국 정부의 정책 방향이라고 할 수 있다.

2015-11-03 \10,000 30일
96

(중국경제) 지속되는 중국의 성장률 둔화

중국 국가통계국이 발표한 올 3분기 중국의 실질GDP 성장률이 6.9%에 그쳤다. 바오치(保七; 7%대 성장률 유지)가 무너지고 ‘바오리우(保六)’시대로 접어들고 있다. 올 상반기 성장률을 발표할 때 중국 정부는 경기둔화 속에서 안정을 찾고 있다고 평가했으며 하반기에는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었다.

2015-10-27 \10,000 30일
97

(중국경제) 시진핑정부의 신 안보관과 일대일로 전략(2)

시진핑정부의 아시아 신안보관은 일대일로 사업을 통해 구체화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일대일로 사업이 경제협력과 지역안보협력을 결합한 모습을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미국 등과의 충돌을 완화하면서 아시아지역에서 정치경제적 주도권을 장악하기 위한 구체적인 조치가 바로 일대일로 사업이다.

2015-10-20 \10,000 30일
98

(중국경제) 시진핑정부의 신 안보관과 일대일로 전략(1)

미국 주도의 세계경제 질서에 대한 ‘새판짜기’가 시작되면서 중국이 난관에 부딪힌 것으로 보인다. 미국이 주도한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 협상이 잠정 타결되면서 세계경제의 신 질서를 둘러싸고 미국과 중국의 힘겨루기가 재점화된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2015-10-13 \10,000 30일
99

(중국경제) 중국 증시 동향과 개혁(3)

2015년 7월 말 현재, 중국 증시에 상장된 업체 수는 2,800개 사로 지난해 연말과 비교해 200개 가까이 증가했다. 다만 지난 7월 5일부터 신규상장을 포함한 신주 발행이 금지된 상태이다. 상장사들의 올 상반기 실적을 보면, 적자를 기록한 업체가 전체 상장사의 16%에 해당하는 440개 사로 역대 최대로 나타났다. 중국경제가 둔화를 보이는 가운데 주가 거품마저 붕괴되어 하반기 상장사들의 실적은 한층 악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2015-10-06 \10,000 30일
100

(중국경제) 중국 증시 동향과 개혁(2)

중국 정부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계속되는 경기둔화를 막기 위해 금융완화책을 강화하면서 중국 증시가 한바탕 요동을 쳤다. 지난해 11월 2,400포인트 전후에 머물던 상하이종합지수가 올 6월의 거품 붕괴 직전에는 5,200포인트 가까이 치솟으면서 지난 글로벌 금융위기 직전의 투기거품 수준에 근접했다.

2015-09-22 \10,000 30일
101

(중국경제) 중국 증시 동향과 개혁(1)

최근 시진핑정부가 국유기업 개혁 등 경제개혁 속도를 다시 높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9월 14일 중국정부는 “국유기업 개혁 심화를 위한 지도의견”을 발표하고 국유기업 개혁과 상장회사의 합병 및 재편 방안을 내놓았다. 올 초부터 거론되어 온 국유기업 개혁의 구체적인 내용이 공개된 것이다. 또 2주 전에는 상장회사의 합병 및 재편 개혁안을 내놓았다.

2015-09-15 \10,000 30일
102

(중국경제) 중국경제가 직면한 4가지 신호

최근 리커창 중국 총리는 국무원 전문토론회를 개최하고, 국제금융환경 변화가 중국경제에 미치는 영향 및 향후 대응에 대해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중국경제에 나타나고 있는 4가지 신호를 거론했는데, 이는 앞으로 중국 정부의 경제정책이 어떤 방향으로 흘러갈 것인지 시사하고 있다.

2015-09-08 \10,000 30일
103

(중국경제) 산업용 로봇 수요가 급증하는 중국(5)

중국의 로봇산업 역사는 그리 길지 않기 때문에 세계적인 기술 수준과 상당한 차이를 보이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게다가 100여 개의 중소 생산업체들이 난립하고 있지만 아직은 글로벌 업체들이 중국 시장을 장악하고 있다. 하지만 엄청난 자본력을 바탕으로 인수합병 등을 통해 선진기술을 빠르게 축적하고 있으며, 중국 정부의 정책적 지원도 강화되고 있어 앞으로 중국 업체들의 빠른 성장이 예상된다.

2015-08-25 \10,000 30일
104

(중국경제) 산업용 로봇 수요가 급증하는 중국(4)

올 들어 중국의 산업용 로봇 수출입에 있어서 한국의 비중이 크게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의 산업용 로봇 수출입에서 중국이 차지하는 비중은 어느 정도일까?

2015-08-18 \10,000 30일
105

(중국경제) 산업용 로봇 수요가 급증하는 중국(3)

중국은 지난 1986년 로봇 관련 국가산업화단지 9곳을 지정한 적이 있다. 하지만, 2006년에 발표된 ‘국가중장기과학기술발전계획요강(2006-2020)’에서 로봇을 중점개발대상으로 정한 것을 계기로 로봇산업 육성이 본격화되기 시작했다고 할 수 있다. 당시 중국 정부는 미래 전략산업 및 산업기술 전환을 고려해 선진기술(前沿技術)을 선정했는데, 로봇산업이 이에 포함됐었다. 이 때는 주로 서비스로봇과 위험직종로봇의 활용에 중점을 두고 있었다.

2015-08-11 \10,000 3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