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D저장
Home > KSERI 보고서 > 중국경제
번호 제목 작성일 구매가 다운로드
가능기간
구매
76

(중국경제) 주가 급락으로 본 중국 증시 현황

새해 시작부터 주가 급락으로 중국경제에 대한 불안감이 높아지면서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1월 4일 개장한 상하이와 선전 증시의 주가가 7% 이상 폭락하면서 서킷브레이커를 도입한 첫날부터 거래가 중단되더니, 1월 7일에 또다시 거래가 중단되는 사태가 발생했다. 결국 중국 정부는 서킷브레이커를 도입한 지 4일 만에 잠정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2016-01-12 \10,000 30일
77

(중국경제) 2016년 중국의 경제정책 방향

중국경제는 올해에도 많은 변화와 도전에 직면할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는 특히 새 5개년 계획인 제13?5계획(2016-2020년)이 시작되는 만큼 중장기 발전 방향과 목표가 제시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이 추진될 것이다. 이와 관련하여 시진핑정부의 개혁노선은 한층 뚜렷해질 전망이다.

2016-01-05 \10,000 30일
78

(중국경제) 중국원양운수와 중국해운그룹 합병 추진(4)

현재 양사는 합병을 위해 구조조정팀을 꾸리고 내년 초까지 구체적인 합병 계획을 중국 정부에 제출할 것으로 보인다. 양사가 합병되면 총 자산은 5,300억 위안(약 813억 달러, 약 96조원)에 이르는데, 이 중 절반 이상이 해외자산이다. 하지만 합병이 결코 순탄치는 않아 보인다.

2015-12-22 \10,000 30일
79

(중국경제) 중국원양운수와 중국해운그룹 합병 추진(3)

앞서 설명했던 것처럼 이번에 추진되는 양사간의 합병은 중국 정부의 국유기업 개혁과 수출입 둔화에 따른 해운업계의 구조조정이 맞물려 진행되고 있다. 특히 두 회사 모두 최근 경영실적이 악화되고 있어 양사간의 합병은 사실상 기정사실화되고 있다. 두 회사의 현황 및 경영실적에 대해 좀 더 자세히 살펴보자.

2015-12-15 \10,000 30일
80

(중국경제) 중국원양운수와 중국해운그룹 합병 추진(2)

중국 정부가 두 업체의 합병을 추진하는 주된 원인 중 하나는 중국 해운업계의 업황이 좋지 않기 때문이다. 물론 해운업의 위기는 비단 중국만의 문제는 아니다. 현재 세계 해운업계 전체로 재편 움직임이 일고 있을 정도로 2012년부터 세계 해운업계의 업황 악화가 지속되고 있다.

2015-12-08 \10,000 30일
81

(중국경제) 중국원양운수와 중국해운그룹 합병 추진(1)

중국의 2대 해운업체인 중국원양운수(COSCO)와 중국해운그룹(China Shipping) 간의 합병이 진행되면서 세계 해운업계가 재편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이 두 업체간의 합병이 순조롭게 성사될 경우 세계 4대 해운업체로 올라서기 때문이다. 또한 현재 3위인 프랑스의 CMA CGM이 싱가포르의 NOL과 합병을 추진하고 있다는 보도도 나오면서 세계 해운업계의 지각변동을 예고하고 있다.

2015-12-01 \10,000 30일
82

(중국경제) 해외진출을 가속화하는 중국의 고속철도

2015년 중국경제는 경기침체 압력이 어느 때보다도 강해 당초 계획했던 경제개혁보다는 경기부양을 우선하는 모습을 보였다. 다만 국유기업과 금융시장에 대한 개혁은 계속하고 있으며, 하반기부터는 다시 경제개혁의 속도를 높이고 있다. 2016년에도 경제개혁과 경제안정 간의 조화를 중시할 것으로 예상되며, 특히 개혁과 안정을 동시에 달성하기 위해 신성장동력사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할 것으로 전망된다.

2015-11-24 \10,000 30일
83

(중국경제) 중국 과잉투자 업종의 구조조정 현황

중국 정부는 2010년부터 일부 산업의 공급과잉과 과잉투자를 억제하기 위해 다양한 조치들을 동원했었다. 그러나 기대했던 만큼 큰 실효를 거두지 못했다. 이에 작년에는 과잉투자업종에 대한 구조조정을 법제화해 강력한 투자 규제를 실시하고 있다. 시진핑정부가 발표한 구조조정 대책의 시한은 올 연말까지였으며, 과잉투자업종 규제법이 시행된 지 1년이 지났다.

2015-11-17 \10,000 30일
84

(중국경제) 중국의 2020년 경제발전 목표

제13?5계획을 통과시킨 제18기 5중전회가 마무리된 후 이 계획의 건의안이 중국 관영통신인 신화사를 통해 공개됐다. 내년 3월에 있을 양회에서 최종 통과될 예정인 이번 건의안은 제13?5계획의 초안 정도로 생각하면 될 듯하다. 이 건의안은 2020년까지 향후 5년 동안의 발전목표를 비롯해 발전이념을 담고 있는데, ‘샤오캉(복지)’사회 건설과 중고(中高)성장 유지를 강조했다.

2015-11-10 \10,000 30일
85

(중국경제) 중국의 새 5개년계획과 정책 투명성 향상

중국의 향후 5년 동안 정치경제뿐 아니라 사회 전반에 걸친 주요 정책 방향을 결정하는 5중전회(五中全會, 중국 공산당 18기 중앙위원회 5차 전체회의)가 10월 26일부터 4일간 개최됐다. 현재 중국은 사실상 공산당 1당 체제이기 때문에 거의 모든 권력이 공산당에 집중돼 있다. 따라서 공산당 전체회의에서 결정되는 정책이 곧 중국 정부의 정책 방향이라고 할 수 있다.

2015-11-03 \10,000 30일
86

(중국경제) 지속되는 중국의 성장률 둔화

중국 국가통계국이 발표한 올 3분기 중국의 실질GDP 성장률이 6.9%에 그쳤다. 바오치(保七; 7%대 성장률 유지)가 무너지고 ‘바오리우(保六)’시대로 접어들고 있다. 올 상반기 성장률을 발표할 때 중국 정부는 경기둔화 속에서 안정을 찾고 있다고 평가했으며 하반기에는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었다.

2015-10-27 \10,000 30일
87

(중국경제) 시진핑정부의 신 안보관과 일대일로 전략(2)

시진핑정부의 아시아 신안보관은 일대일로 사업을 통해 구체화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일대일로 사업이 경제협력과 지역안보협력을 결합한 모습을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미국 등과의 충돌을 완화하면서 아시아지역에서 정치경제적 주도권을 장악하기 위한 구체적인 조치가 바로 일대일로 사업이다.

2015-10-20 \10,000 30일
88

(중국경제) 시진핑정부의 신 안보관과 일대일로 전략(1)

미국 주도의 세계경제 질서에 대한 ‘새판짜기’가 시작되면서 중국이 난관에 부딪힌 것으로 보인다. 미국이 주도한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 협상이 잠정 타결되면서 세계경제의 신 질서를 둘러싸고 미국과 중국의 힘겨루기가 재점화된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2015-10-13 \10,000 30일
89

(중국경제) 중국 증시 동향과 개혁(3)

2015년 7월 말 현재, 중국 증시에 상장된 업체 수는 2,800개 사로 지난해 연말과 비교해 200개 가까이 증가했다. 다만 지난 7월 5일부터 신규상장을 포함한 신주 발행이 금지된 상태이다. 상장사들의 올 상반기 실적을 보면, 적자를 기록한 업체가 전체 상장사의 16%에 해당하는 440개 사로 역대 최대로 나타났다. 중국경제가 둔화를 보이는 가운데 주가 거품마저 붕괴되어 하반기 상장사들의 실적은 한층 악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2015-10-06 \10,000 30일
90

(중국경제) 중국 증시 동향과 개혁(2)

중국 정부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계속되는 경기둔화를 막기 위해 금융완화책을 강화하면서 중국 증시가 한바탕 요동을 쳤다. 지난해 11월 2,400포인트 전후에 머물던 상하이종합지수가 올 6월의 거품 붕괴 직전에는 5,200포인트 가까이 치솟으면서 지난 글로벌 금융위기 직전의 투기거품 수준에 근접했다.

2015-09-22 \10,000 3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