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D저장
Home > KSERI 보고서 > 일본경제
번호 제목 작성일 구매가 다운로드
가능기간
구매
46

(일본경제) 대규모 투자에 나선 니혼제지(1)

10년전 오지(王子)제지가 감행한 적대적 TOB의 대상업체였던 현재 호쿠에츠키슈(北越紀州)제지 사장이 지난 9월에 언론과 인터뷰를 했다. 호쿠에츠키슈 사장은 적대적 TOB 이후 제지업계 제3세력의 형성을 주도해왔다. 그는 10년전 오지제지의 적대적 TOB가 현재의 제지업계 구도를 만들었다고 말했다. 또 그동안 주도해온 제3세력 형성에 대해서는 이미 손을 뗐다는 입장을 보였다.

2016-11-09 \10,000 30일
47

(일본경제) 공급과잉의 일본 제지업계와 오지홀딩스(5)

오지홀딩스는 2016년 3월 현재 자회사 297개사 및 관련회사 73개사로 기업집단을 형성하고 있으며 총 33,605명의 종업원 일하고 있다. 주로 종이 펄프제품 및 종이 가공제품을 제조 판매하고 있는데, 사업분야는 5개 부문으로 구분하고 있다. 생활산업자재 사업분야는 골판원지, 골판가공, 백판지 및 포장용지, 지기 및 종이봉투, 가정용지, 기저귀 등을 취급하고 있다. 기능재 사업분야는 특수지, 감열지, 점착, 필름 등의 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자원환경 사업분야는 목재와 펄프 그리고 에너지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2016-11-02 \10,000 30일
48

(일본경제) 공급과잉의 일본 제지업계와 오지홀딩스(4)

오지제지는 혼슈제지와 합병하면서 혼슈제지의 골판지 사업부를 승계했지만 1998년 골판지 사업부를 지역별 7개 신회사로 분리했다. 다만 분리하면서도 2000년에 패키징컴퍼니가 된 골판지 사업본부만은 오지제지에 남겨두었다. 그리고 2001년에 다시 분리한 7개 회사와 패키징컴퍼니를 통합해 오지콘테이너를 발족시켰다. 또한 오지제지는 1988년부터 골판지 제조업체인 지요다컨테이너에 자본참가 했는데 2005년에는 오지컨테이너와 지요다컨테이너가 합병해 현재의 오지컨테이너인 오지지요다컨테이너가 됐다. 2005년에는 같은 골판지 제조업체인 모리시교(森紙業) 그룹을 인수했다.

2016-10-26 \10,000 30일
49

(일본경제) 공급과잉의 일본 제지업계와 오지홀딩스(3)

오지(王子)홀딩스는 오지제지 등을 산하에 두고 있는 오지그룹의 지주회사로 매출액 면에서 일본 최대의 제지업체이다. 또 넓게는 미츠이그룹과 다이이치칸쿄그룹에 속한다. 오지제지의 시작은 1873년 당시 수입에 의존하던 양지(洋紙)의 국산화를 위해 시부사와 에이치(???一)가 중심이 되어 설립한 ‘쇼시(抄紙)회사’에서 비롯된다.

2016-10-19 \10,000 30일
50

(일본경제) 공급과잉의 일본 제지업계와 오지홀딩스(2)

종이 및 판지 수요 감소는 펄프제품이나 원재료 소비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펄프제품 중 제지펄프 생산량은 2007년 1,080만톤에서 2015년에는 872만톤으로 줄었다. 제지펄프는 제지용으로 86%가 소비되는데 2005년 930만톤이던 제지용 소비량은 2015년에는 741만톤으로 줄었다. 제지용 펄프 소비의 95%가 종이용으로 소비되고 있는데, 종이용 소비량은 2009년에 급감한 후 정체를 보이면서 2015년에는 709만톤으로 나타났다. 판지용 소비량도 지속적으로 감소해 2015년에는 37만톤까지 줄었다.

2016-10-12 \10,000 30일
51

(일본경제) 공급과잉의 일본 제지업계와 오지홀딩스(1)

10년 전에 현재의 오지(王子)홀딩스인 오지제지가 현재의 호쿠에츠키슈(北越紀州)제지인 호쿠에츠(北越)제지에 대해 적대적 TOB를 시도했다가 실패로 끝났었다. 10년 전 오지제지는 일본 종이 내수시장이 정점에 달한 것으로 판단하여 시황 안정을 위해서는 업계 차원의 설비통합이 필요하다는 생각에서 적대적 TOB에 나섰던 것이다. 그러나 오지제지의 적대적 TOB가 실패로 끝났고, 그후 10년 동안 종이의 내수 감소가 지속되면서 과다경쟁과 과잉설비는 해소되지 않은 채 소모전만 계속되고 있다.

2016-10-05 \10,000 30일
52

(일본경제) 일본의 사회경제 변화와 지방재정(2)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은 민생비 혹은 부조비 등 사회보장 관계비를 중심으로 늘어나고 있다. 그런데 재원 중에서 지방채가 차지하는 비중은 11.3%로 지자체의 채무는 그다지 많아 보이지 않는다. 그러나 지방채 발행잔고를 보면 이야기가 달라진다. 일본의 지방채 발행잔고는 2014년 145.9조엔이며 임시재정대책채를 제외하면 97.5조엔에 달한다.

2016-09-28 \10,000 30일
53

(일본경제) 일본의 사회경제 변화와 지방재정(1)

일본의 지방재정 위기론이 거론되고 있다. 저출산 고령화 심화와 도심과 지방간의 양극화라는 일본의 사회경제 변화가 지방재정의 기반을 흔들고 있기 때문이다. 지방재정은 각 지역의 특색에 맞는 행정 활동을 뒷받침하는 것으로 중앙재정과 함께 국민 경제생활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자립은 지역분권의 기반이라고 할 수 있다.

2016-09-21 \10,000 30일
54

(일본경제) 일본의 식량자급률과 농업인구 감소(3)

식량자급력 지표는 현재 식생활과의 괴리 등을 고려해 A, B, C, D의 4가지 유형으로 분류하고 있다. A유형은 영양을 고려해 주요 곡물(쌀, 밀, 대두) 중심으로 열량효율을 최대화해 경작하는 경우이며, B유형은 주요 곡물 중심으로 열량효율을 최대화해 경작하는 경우이다. C유형은 영양을 고려해 구황작물 중심으로 열량효율을 최대화해 경작하는 경우이며, D유형은 구황작물 중심으로 열량효율을 최대화해 경작하는 경우이다.

2016-08-31 \10,000 30일
55

(일본경제) 일본의 식량자급률과 농업인구 감소(2)

일본의 식량자급률이 낮아지고 있다는 것은 반대로 수입에 의존하는 식량이 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일본의 농림수산물 수출입 추이를 보면, 수출입액 모두 증가하고 있는데 수출보다는 수입이 압도적으로 많다. 2015년 수출액은 7,450억엔으로 일본 전체 수출액의 1% 정도에 해당한다. 반면 수입액은 9.5조엔으로 전체 수입액의 12%를 차지하고 있다. 이중 농산물 수입액이 6.5조엔으로 농림수산물 수입액의 69%를 차지하고 있으며, 임산물은 1.2조엔으로 13%, 수산물은 1.7조엔으로 18%를 차지하고 있다.

2016-08-24 \10,000 30일
56

(일본경제) 일본의 식량자급률과 농업인구 감소(1)

8월 초 일본 농림수산성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5년도 칼로리 기준 식량자급률이 39%로 2010년부터 거의 개선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생산액 기준 식량자급률은 66%로 2%p 향상됐다. 식량자급률이란 국내에서 소비된 식량 중에서 국산이 차지하는 비중을 말하는 것으로, 식량안보 면에서 중요한 지표이다. 표시 방법으로는 단순히 중량으로 계산하는 품목별 자급률과 식량 전체에 대해 공통의 기준으로 단위를 맞춰 계산하는 종합식량자급률의 두 종류가 있다. 또 종합식량자급률은 열량으로 환산하는 칼로리 기준과 금액으로 환산하는 생산액 기준이 있다.

2016-08-17 \10,000 30일
57

(일본경제) 신경제대책과 한계를 드러낸 아베노믹스

아베정부는 8월 2일 28.1억엔 규모의 ‘미래 투자를 위한 경제대책’을 발표했다. 또 노동 방식과 산업구조 개혁도 함께 추진해 성장력을 높이겠다고 했다. 신경제대책 발표 후 아소 재무상과 구로다 일본은행총재가 만나 재정 및 금융 정책간 공조를 확인했다. 아베노믹스를 재가속시켜 디플레에서 완전히 벗어나겠다는 것이다. 아베정부는 이번 신경제대책으로 1.3% 정도의 성장률 증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016-08-10 \10,000 30일
58

(일본경제) 버블이 우려되는 일본의 임대주택 시장

최근 일본에서는 부동산 버블 발생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그 동안 맨션에 대해 버블을 우려하는 지적은 많았지만 최근에는 일본형 아파트 등의 임대주택에 대한 버블이 거론되고 있다. 일본형 아파트는 원룸 등의 소형 임대주택을 말하는 것으로, 한국의 아파트와는 다르다. 일본의 맨션이 한국의 아파트에 해당한다.

2016-08-03 \10,000 30일
59

(일본경제) 일본의 인구 감소와 사회경제 구조 변화(2)

2015년 국세조사 속보에서는 노동력의 변화도 나타났다. 여성 및 65세 이상의 취업자 수가 3천만명을 넘으면서 전체 취업자의 51.6%를 차지해 처음으로 절반을 넘었다. 취업 비중이 높은 남성 베이비붐 세대가 은퇴하기 시작하면서 취업자 수가 감소하고 있는데다, 인력 수요가 제조업에서 개호 등 서비스업으로 옮겨가고 있는 것이 원인이다.

2016-07-27 \10,000 30일
60

(일본경제) 일본의 인구 감소와 사회경제 구조 변화(1)

일본의 인구 감소와 고령화 심화 현상이 가속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 1월 1일 현재 주민기본대장을 토대로 한 일본 총무성의 인구동태 조사에 따르면, 일본 국내인구(외국인 제외)는 총 1억 2,589만명으로 1년 전보다 27만명 이상 감소했다. 이는 1968년 이후 최대의 감소 폭으로, 1년 만에 한국의 춘천시 내지는 순천시 하나 정도가 줄어든 것이다. 출생 수는 101만명으로 6,492명 늘었지만 사망자 수는 129만명으로 2.5만명 증가해, 사망자 수가 출생 수보다 더 빨리 늘어나면서 총인구 감소가 확대된 것이다. 다만 외국인은 217만명으로 11만명 늘어났다.

2016-07-20 \10,000 3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