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D저장
Home > KSERI 보고서 > 중국경제
번호 제목 작성일 구매가 다운로드
가능기간
구매
31

(중국경제) 시진핑 사상과 2018년 양회(1)

올해 중국 정부가 추진할 주요 정책 방향들이 윤곽을 드러내고 있다. 통상적으로 약 2주에 걸쳐 진행되던 양회(兩會)가 올해는 다소 길게 진행돼 3월 3일에 시작해 3월 20일에 폐막한다.
특히 올해는 시진핑 장기집권의 서막을 여는 자리이기도 했다. 이를 두고 내외적으로 비판과 우려가 제기되고 있지만, 앞으로는 중국의 주요 정책들이 시진핑 사상에 근거해 실시될 것으로 보인다.

2018-03-20 \10,000 30일
32

(중국경제) 중국의 사물인터넷시장 동향(4)

사물인터넷시장의 성장은 곧 연결의 증가이며, 연결의 증가는 데이터의 증가를 의미한다고 할 수 있다. IoT시장이 확대되면 확대될수록 측정되고 수집되는 데이터의 양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게 될 수밖에 없을 것이다.

2018-03-13 \10,000 30일
33

(중국경제) 중국의 사물인터넷시장 동향(3)

중국의 이동통신시장은 차이나모바일, 차이나유니콤, 차이나텔레콤의 3개사가 경쟁하고 있으며, 이들 3대 이통사는 사물인터넷시장에 있어서도 치열한 경쟁을 전개하고 있다. 특히 사물인터넷의 관건이라 할 수 있는 전용망 구축에서 주도권을 잡기 위해 치열하게 각축을 벌이고 있다.

2018-03-06 \10,000 30일
34

(중국경제) 중국의 사물인터넷시장 동향(2)

중국은 세계 최대의 시장여건(인터넷 이용자, 이동통신 가입자 등)이 조성된 가운데, 정부의 적극적이고 대대적인 지원정책과 기업들의 활발한 참여가 어우러져 사물인터넷시장도 최대 규모로 급부상하고 있다.
물론 중국의 사물인터넷시장이 활성화됐다고 볼 수 있는 단계는 아니다.

2018-03-05 \10,000 30일
35

(중국경제) 중국의 사물인터넷시장 동향(1)

지난주 중국 공업정보화부는 2018년 산업인터넷(Industrial Internet) 발전방안을 결정했다. 올해 중국의 산업인터넷 발전방안은 ‘스마트제조의 종합표준화와 신모델 애플리케이션’에 중점을 두었다. 이를 계기로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 등의 발전이 기대된다.

2018-02-13 \10,000 30일
36

(중국경제) 중국 자동차산업 동향(5)

다음은 중국의 자율주행차 개발과 상용화를 주도하고 있는 바이두에 대해 살펴보기로 한다. 중국 인터넷시장에서 확실한 존재감을 보이고 있는 바이두가 자율주행차에 눈을 돌린 배경은 무엇일까? 아마도 회사의 주 수입원인 검색광고 매출이 줄어들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그런 가운데 구글이 적극적으로 자율주행차 개발에 나서고 있는 것을 보고 자극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2018-02-06 \10,000 30일
37

(중국경제) 중국 자동차산업 동향(4)

이제 신에너지 자동차와 자율주행차에 있어서 중국을 대표하는 업체들의 현황을 살펴보기로 하자. 특이하게도 중국의 스마트카 선두업체들은 기존의 완성차 회사들과 달리 민영업체라는 점이 눈에 띈다. 중국의 주요 자동차 생산업체들은 거의 모두 대형 국유기업이기 때문이다.

2018-01-30 \10,000 30일
38

(중국경제) 중국 자동차산업 동향(3)

중국 제조업은 과거 굴뚝 산업 중심에서 빠르게 선진화되어 가고 있다. 이러한 흐름은 자동차산업에서도 고스란히 나타나고 있다. 중국 정부는 올해 신차 판매량 가운데 스마트카의 비중을 확대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오는 2035년까지 스마트카 분야의 글로벌 선두국가가 된다는 장기 목표 하에, 2020년까지 신차 판매량 중 2대에 1대 꼴로 스마트카가 판매되도록 하겠다고 한다.

2018-01-23 \10,000 30일
39

(중국경제) 중국 자동차산업 동향(2)

신에너지 자동차는 중국 정부의 신성장 미래전략산업 중 하나로 집중 육성하고 있다. 이처럼 중국이 신에너지 자동차를 미래 성장산업으로 육성하고 있는 이유는 무엇보다도 자국 중공업의 오염을 줄여야 하기 때문이다. 유가 변동과 지구 온난화 등 환경문제로 전기차 등 신에너지 자동차에 세계적인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중국은 정부 차원의 대규모 투자와 보조금 지급에 가장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2018-01-16 \10,000 30일
40

(중국경제) 중국 자동차산업 동향(1)

시진핑정부는 올해 공급개혁을 한층 강화할 것으로 보여 제조업에 대한 구조조정이 확대될 전망이다. 전통 제조업에 대한 구조개혁과 동시에 미래 중점 산업도 집중 육성할 것으로 보인다.
주지하는 바와 같이 중국 정부는 ‘중국제조 2025’을 바탕으로 제조업 전반의 구조 고도화를 추진하고 있다. 앞으로 10년간 차세대 IT 기술을 비롯해 로봇, 항공우주설비, 해양플랜트, 선진교통설비, 신에너지 자동차, 전력장비, 농업기계장비, 신소재, 바이오의약 등을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2018-01-09 \10,000 30일
41

(중국경제) 시진핑정부의 2018년 경제정책(2)

중국 정부의 2018년 경제정책 방향을 결정짓는 중앙경제업무회의가 2017년 12월 18일부터 20일까지 베이징에서 열렸다. 중앙경제업무회의는 다음해 중국의 경제정책 방향을 결정한다는 점에서 중요한 회의라고 할 수 있다. 특히 2018년은 시진핑정부 2기가 시작되는 해로써 경제개혁의 중점을 어디에 둘 것인지 미리 가늠해볼 수 있는 회의였다.

2018-01-02 \10,000 30일
42

(중국경제) 시진핑정부의 2018년 경제정책(1)

2017년이 끝나가는 가운데 주요 내외신들은 시진핑정부의 중앙경제업무회의에 주목하고 있다. 매년 연말에 열리는 중앙경제업무회의를 통해 내년도 중국의 주요 경제정책 방향을 미리 가늠할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시진핑정부 2기가 출범하는 만큼 내년도 경제정책 방향에 더욱 주목하고 있는데, 회의는 12월 18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된다.

2017-12-19 \10,000 30일
43

(중국경제) 한중 양국의 대외투자 동향(3)

이제는 한국의 대외투자 및 대중국 투자에 대해 살펴보자. 우선 <도표 5>에서 한국의 대외투자 건수는 지난 2007년을 고점으로 글로벌 경제위기 직후인 2009년까지 급감한 후 서서히 증가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2016년 한국의 대외투자 건수(신고 기준)는 전년대비 4.8% 증가한 10,765건을 기록했으나, 올해는 상반기까지 0.8% 줄어든 5,339건으로 연말까지는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2017-12-12 \10,000 30일
44

(중국경제) 한중 양국의 대외투자 동향(2)

지난해까지 중국의 대외투자는 주로 영어권 국가의 부동산과 레저 등에 집중 투자하였으나, 올해 들어와 중국 정부의 변화된 정책에 맞춰 주춤한 상태이다. 그런 가운데 지난해 한국의 사드배치 문제가 불거지면서 한중간 교역을 비롯한 경제적 마찰이 발생한 것도 중국의 대한국 투자에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보인다.

2017-12-05 \10,000 30일
45

(중국경제) 한중 양국의 대외투자 동향(1)

한국이 중국과 수교를 맺은 지 올해로 만 20년이 됐다. 1992년 8월 24일 한중수교가 발표된 이후 지난 20년 동안 양국은 무역, 민간교류, 투자 등 경제, 문화 등 다방면에 걸쳐 상전벽해의 시간들을 보냈다. 현재 중국은 한국의 최대 수출국이자 최대 교역 대상국으로 한국의 중국에 대한 경제의존도가 높아졌다.
하지만 지난해 한국의 사드배치 발표를 계기로 1년여 이상 한중 양국간 경제교류는 크게 위축되었으며 양국간의 상호신뢰 관계에도 크게 상처가 났다.

2017-11-28 \10,000 3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