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D저장
Home > KSERI 보고서 > 글로벌경제이슈
번호 제목 작성일 구매가 다운로드
가능기간
구매
31

(글로벌경제이슈) 침체가 지속되는 세계 석유화학 산업

중국 등 신흥경제국 경기침체와 유가도 급락하면서 세계 주요 석유화학기업들의 실적이 악화되고 있는데, 매출액 기준으로 세계 최대 석유화학업체인 독일의 바스프는 2016년에 매출액이 급감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으며, 영업이익은 2015년부터 악화되고 있음. 사업부문은 크게 화학, 퍼포먼스제품, 기능성 물질과 솔루션, 농업 솔루션, 원유와 가스의 5개 부문으로 구성되어 있고 매출은 화학과 퍼포먼스제품, 기능성 물질과 솔루션, 원유와 가스가 각각 20-25% 내외를 차지하고 있고 농업솔루션이 10% 내외의 매출을 담당하고 있음

2016-12-16 \10,000 30일
32

(글로벌경제이슈) 바닥권에서 정체하는 국제상품가격

주요 금속 원자재가격 추이를 살펴보면 대체로 바닥권에서 횡보하고 있는데, 중국이 수입하는 순도 62%의 철광석 가격은 2011년에 톤당 180달러에 달한 후 2012년에 150달러 밑으로 떨어졌음. 그리고 다시 2013년 후반부터 톤당 135달러에서 급락하기 시작하여 2015년에는 50달러 전후까지 떨어졌음. 올 들어서는 60달러 근처까지 다소 반등한 상태에서 정체하고 있음

2016-12-09 \10,000 30일
33

(글로벌경제이슈) 업황이 빠르게 악화되는 한국 제조업

앞서의 제조업 생산은 2012년부터 등락을 반복하고 있으나 큰 변동은 없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는데, 구체적으로 제조업 생산 동향을 자본재와 중간재, 소비재로 나누어 살펴보기로 함. 먼저 자본재 생산은 2012년부터 건설용과 통신방송용, 사무용을 중심으로 위축되면서 지속적인 감소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 제조설비용 생산은 정체를 지속하다가 2015년부터 감소하기 시작했고, 올 하반기부터는 다시 반등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음

2016-12-02 \10,000 30일
34

(글로벌경제이슈) 둔화되는 국내 서비스업 경기

국내외적으로 지정학적 불확실성이 크게 높아지면서 한국경제도 빠르게 위축되고 있는데, 한국의 경제활동별 명목GDP를 보면 2015년 기준으로 제조업이 30%, 서비스업이 60%, 건설업이 5%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음. 이 가운데 제조업은 2014년부터 빠르게 위축되고 있는 반면, 건설업이 2015년부터 반등하면서 떠받치고 있음. 또 가장 비중이 큰 서비스업은 2015년부터 둔화되고 있음

2016-11-25 \10,000 30일
35

(글로벌경제이슈) 디플레가 심화되는 일본경제

일본의 올 3분기 실질GDP 성장률이 시장의 예상을 상회하여 반등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일본 내각부가 발표한 올 3분기 일본의 실질GDP 성장률 1차 속보치는 전기대비 연환산 2.2%로 2분기의 0.7%에서 큰 폭 반등한 것으로 나타났음. 전년동기대비로도 0.9%를 기록해 2분기의 0.6%에 비해 반등했음

2016-11-18 \10,000 30일
36

(글로벌경제이슈) 트럼프 당선과 민주주의 후퇴

11월 8일 실시된 미국 대선에서 모두의 예상을 깨고 도널드 트럼프 후보가 당선되면서 엄청난 충격과 함께 향후 미국을 비롯한 세계 정치경제의 불확실성이 크게 높아졌다고 할 수 있는데, 이처럼 예상 외의 결과에 모두가 당혹함을 감추지 못하고 있음. 미국 언론들과 민주당 및 공화당의 정치권은 말할 것도 없고 심지어 트럼프를 지지한 유권자들마저 트럼프 당선 결과에 놀라고 있을 정도임

2016-11-11 \10,000 30일
37

(글로벌경제이슈) 미국 기업이익 동향 분석

3분기 미국경제가 큰 폭의 반등을 보임에 따라 12월에 FRB가 기준금리를 인상할 가능성이 한층 높아졌는데, 미국의 3분기 실질GDP 성장률 1차 속보치는 전기대비 연환산치로 2.9%를 기록했는데, 주요 산업별 경제활동을 중심으로 미국경제 동향을 살펴보기로 함. 먼저, 미국의 전산업 가동률은 2014년부터 78%를 넘었으나 후반부터 하락하기 시작하여 2015년 후반부터는 75%까지 하락한 후 주춤하고 있는 상태임

2016-11-04 \10,000 30일
38

(글로벌경제이슈) 채무 증가에 의존하는 한국경제

한국경제 성장률이 갈수록 악화되고 있는데, 한국은행이 발표한 올 3분기 실질GDP 성장률은 반복되는 추경에도 불구하고 전기대비 연환산치로 2.8%, 전년동기대비로는 2.7%에 그친 것으로 나타남

2016-10-28 \10,000 30일
39

(글로벌경제이슈) 디플레 압력이 완화되는 중국경제

중국경제가 2013년부터 완만한 둔화세를 지속하는 가운데 올 2분기 실질성장률이 정체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올 2분기 중국의 실질GDP 성장률은 전년동기대비 6.7%로 1분기와 같은 수준을 기록했음. 전기대비로는 1.8%(연환산 7.2%)로 1분기의 1.2%에 비해서는 반등한 것임

2016-10-21 \10,000 30일
40

(글로벌경제이슈) 세계 건설장비 제조업체 동향 분석

각국 중앙은행의 천문학적인 금융완화책 실시에도 불구하고 세계경제의 저성장이 고착화됨에 따라 재정확대를 주장하는 목소리가 다시 높아지고 있는데, 세계경제 침체 원인 중 하나는 총수요 부족에 기인하는 투자 부진을 들 수 있음. 투자는 크게 주택투자 및 기업투자 등 민간투자와 인프라 건설 등 공공투자가 있는데, 민간투자 부진이 지속되고 있음. 이에 인프라 건설 등 공공투자 확대를 주장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음

2016-10-14 \10,000 30일
41

(글로벌경제이슈) 금가격 하락과 주요국 통화 환율 전망

최근 국제 금가격이 트로이온스당 1,300달러 밑으로 떨어지고 있는데, 이처럼 금가격이 하락하고 있는 까닭은 시장이 미달러화의 강세를 전망하고 있기 때문임. 또 미 달러화의 강세를 전망하고 있는 근거는 FRB가 올해 안에 한 차례 기준금리 인상을 강조하고 있기 때문임. 그런데 금리인상 시기는 FRB의 연방공개시장회의가 개최되는 11월 1~2일과 12월 13~14일 두 차례뿐임. 타이밍상으로는 11월 1~2일이 유력하지만 미대선 직전이라서 금리인상 부담이 클 것으로 보여 불확실하며, 12월 13~14일은 이때 금리인상을 못하게 되면 올해 금리인상이 물 건너가게 됨

2016-10-07 \10,000 30일
42

(글로벌경제이슈) 선진국 주택가격 동향 분석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미국과 유럽, 일본 등 주요 경제권 중앙은행의 천문학적인 금융완화책이 지속되면서 자산가격 거품에 대한 우려가 다시 빠르게 높아지고 있는데,최근 OECD는 세계경제전망 중간보고서 발표를 통해 세계무역 침체가 심화되면서 세계경제가 저성장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으며, 과도한 금융완화가 지속되면서 자산가격 거품 위험이 높아지고 있다고 경고하였음

2016-09-30 \10,000 30일
43

(글로벌경제이슈) 일본은행의 총괄 검증과 금융정책 변화

최근 일본은행이 금융정책 기조를 변경한다고 발표했는데, 2013년부터 아베노믹스의 핵심 정책의 일환으로 일본은행은 3차례에 걸쳐 양적 질적 금융완화책을 확대 실시해왔음. 그 결과, 국채 매입 규모가 연간 80조엔 규모로 확대되면서 일본은행의 국채보유 규모가 GDP의 80%에 달하게 되었으며 내년에는 100%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고 있음

2016-09-23 \10,000 30일
44

(글로벌경제이슈) 수출이 감소하는 국내 자동차산업

최근의 국내 자동차산업 동향을 살펴보면, 승용차(세단+SUV+CDV)의 생산은 2015년부터 감소세로 전환되고 있는 모습임. 올 8월 생산은 20.1만대로 전년동월대비 22% 감소를 보였음. 파업과 개별소비세 종료에 따른 내수판매가 감소로 전환되고 수출도 감소가 지속되고 있기 때문임

2016-09-09 \10,000 30일
45

(글로벌경제이슈) 세계 주요국의 전력수급 및 전기요금 비교(2)

이제 주요 선진국별로 용도별 전력 사용량과 전기요금에 대해 살펴보기로 하자.
- 먼저, 선진국 가운데 압도적으로 전력을 많이 소비하는 미국의 용도별 전력 사용량을 보면, 가정용과 상업용이 산업용을 훨씬 웃돌고 있음.

2016-09-02 \10,000 3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