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D저장
Home > KSERI 보고서 > 경제시평
번호 제목 작성일 구매가 다운로드
가능기간
구매
286

(경제시평) 금 가격 폭락의 원인

지난 4월 15일 국제 금 가격이 하루 만에 트로이온스당 1,535달러에서 1,395달러로 140달러나 급락한 이후 계속 하락세를 지속하면서 지난주에는 1,250달러선까지 곤두박질쳤다. 이처럼 국제 금 가격이 급락한 원인을 올바로 이해하기 위해서는 금의 수급 사정을 이해할 필요가 있다.

2013-07-08 \10,000 360일
287

(경제시평) 하반기 경제정책 방향과 한국경제의 현주소

미국 FRB의 출구전략 모색으로 세계 금융시장이 동요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박근혜정부는 지난 주에 '2013년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을 발표하면서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의 2.3%에서 2.7%로 상향 조정했다. 하반기부터 19.3조원 규모의 추경 집행이 본격화되면 하반기 성장률이 당초 전망보다 높아질 것이란 판단에서다.

2013-07-01 \10,000 360일
288

(경제시평) FRB의 출구전략과 자산시장의 가격조정

미국 연방준비이사회(FRB)의 버낸키 의장은 6월 19일 연방공개시장회의를 개최한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출구전략에 대한 계획을 밝혔다. 이를 통해 사실상 FRB는 구두상의 출구전략을 시도했다. 즉 시장에 대해 조만간 출구전략을 실시할 수도 있으니 미리 대비하라고 예고해준(forward guidance) 것이다.

2013-06-24 \10,000 360일
289

(경제시평) 조세피난처 문제와 지하경제 양성화

‘뉴스타파’가 6월 15일 발표한 7차 명단에서는 예금보험공사와 산하의 정리금융공사 출신 임직원 6명도 외환위기 직후인 1999년 버진아일랜드에 페이퍼컴퍼니를 설립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조세피난처의 정의와 실태 등에 대해 살펴보기로 하자.

2013-06-17 \10,000 360일
290

(경제시평) 계속되는 주가 동요와 아베노믹스의 성장전략

일본 닛케이지수가 동요를 계속하고 있다. 일본 엔화 환율도 한때 달러당 95엔대까지 급락하기도 했다. 작년 말 이후 일본의 주가 급등은 엔화 환율의 급등과 더불어 아베노믹스의 정치적 흥행 성공의 징표로 간주되어 왔다. 그러나 5월 23일 닛케이지수 폭락을 계기로 아베노믹스의 정치적 흥행에 금이 가기 시작하고 있다. 이에 아베 총리는 3개의 화살 전략의 마지막 화살인 성장전략을 강조하고 나섰다.

2013-06-10 \10,000 360일
291

(경제시평) 공약가계부에 대한 기대와 우려

박근혜정부가 대선 공약 등에서 제시한 140개 국정과제 실행을 위해 134.8조원 규모의 재원마련 방안을 담은 ‘공약가계부’를 발표했다. 공약가계부는 향후 5년간 박근혜정부의 경제정책 기조를 담고 있다. 따라서 박근혜정부의 경제정책 방향을 전망해보기 위해서는 공약가계부의 내용을 자세히 살펴볼 필요가 있다.

2013-06-03 \10,000 360일
292

(경제시평) 일본의 주가 폭락과 경고등이 켜진 아베노믹스

일본 닛케이지수가 갑자기 크게 요동을 쳤다. 아베노믹스를 발판으로 작년 연말부터 가파르게 오르기만 하던 일본 닛케이지수가 5월 23일 전일대비 7.3%나 하락한 1,143포인트 폭락을 한 것이다. 이로써 흥행에 성공한 것처럼 보이던 아베노믹스도 닛케이지수의 폭락과 함께 크게 흔들리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2013-05-27 \10,000 360일
293

(경제시평) 1분기 성장률이 엇갈린 일본과 유로권 경제

올 1분기 일본의 실질GDP 성장률이 전기대비 연환산치로 3.5%를 기록해 작년 4분기의 1%에서 급반등했다. 그러나 전년동기대비로는 0.2%에 그쳐 여전히 침체를 지속하고 있다. 반면 유로권 17개국의 올 1분기 실질GDP 성장률은 전기대비 연환산치로 -0.9%로 6분기 연속 마이너스를 기록해 경기후퇴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년동기대비로도 -1.0%를 기록했다.

2013-05-20 \10,000 360일
294

(경제시평) 박근혜정부의 주택정책 변화 전망

최근 감사원은 분양위주의 보금자리주택사업 추진에 따른 임대주택 부족과 무분별한 뉴타운 재개발 사업으로 서민주거 불안정이 지속되어 왔다는 내용의 “서민주거안정시책 추진실태”에 대한 감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감사원의 감사 결과는 이미 오래 전부터 우리 연구소가 경고해왔던 것들로 그 동안의 주택정책이 실패한 것임을 확인시켜준 것이라고 할 수 있다.

2013-05-13 \10,000 360일
295

(경제시평) 정부채무비율 임계점과 장기 저성장 논쟁

최근 미국에서 경제성장률과 정부채무간의 상관 관계를 둘러싼 실증연구 논문을 둘러싸고 소동이 일고 있다. 하버드대학의 두 교수가 발표한 실증분석 논문에 대해 MIT대학의 경제학 박사과정 학생과 지도교수 두 사람이 반론을 제기하고 나섰기 때문이다.

2013-05-06 \10,000 360일
296

(경제시평) 불안정한 모습의 한국과 미국의 경제성장률

올 1분기 미국의 실질GDP성장률이 3%를 넘을 것이라던 시장의 낙관적인 예상과는 달리 전기대비 연환산치로 2.5%, 전년동기대비로는 1.8%의 낮은 수준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반해 한국은 예상과는 달리 올 1분기 실질GDP 성장률이 전기대비 연환산치로 3.6%의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그러나 전년동기대비로는 1.5%의 낮은 수준에 그쳤다.

2013-04-29 \10,000 360일
297

(경제시평) 실패 위험이 높은 박근혜정부의 경기대책들

정부는 4월 16일 17.3조원에 달하는 추경예산안을 발표했다. 세입이 당초 예상치보다 12조원 가량 줄어들 것으로 전망해 이를 보전하기로 했으며, 경기부양을 위해 세출도 5.3조원(기금 포함시 7.3조원) 더 늘리기로 했다. 이번 추경으로 상당 규모의 정부지출을 확대했으니 많든 적든 경제성장률은 조금이라도 반짝일 가능성이 있다. 다만 이번 추경과 같은 경기부양책은 경기부양 효과가 미미하거나 일시적으로 끝날 가능성이 높다.

2013-04-22 \10,000 360일
298

(경제시평) 일본은행의 대담한 금융완화책과 엔화 약세 유도

일본은행이 4월 4일 이른바 대담한 ‘양적?질적 금융완화책’을 발표한 후에 일본 엔화 환율이 달러당 93엔 수준에서 일거에 100엔 직전까지 급등했다. 이로 인해 엔화 약세 유도에 대한 논란이 불거지고 있다.

2013-04-15 \10,000 360일
299

(경제시평) 4.1부동산대책과 일본은행의 대담한 통화완화책

박근혜정부가 2013년 경제정책 방향을 발표한 데 이어 부동산대책도 발표했다. 4.1부동산대책으로 불리는 이 대책은 주택시장 정상화와 하우스푸어/렌트푸어 지원, 보편적 주거복지의 3가지 내용을 담고 있는데 시작부터 논란이 거세다. 한편 대외경제 면에서 지난 주에 큰 변화가 있었는데, 4월 4일 일본은행이 이른바 대담한 금융완화책을 발표한 것이다.

2013-04-08 \10,000 360일
300

(경제시평) 박근혜정부의 경제정책 방향과 정부개혁

박근혜정부가 출범한 지 한 달이 지났다. 이제 시작한 상태에 불과하지만 당?정?청의 움직임에서 변화의 조짐이 엿보이고 있다. 이러한 변화는 크게 세 가지로 요약할 수 있는데, 대선공약의 실천 의지 강화와 민생경제 실상에 대한 현실 인식 그리고 당?정?청의 역할 분담 노력이 바로 그것이다. 일단은 긍정적인 모습으로 보여진다.

2013-04-01 \10,000 36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