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D저장
Home > KSERI 보고서 > 경제시평
번호 제목 작성일 구매가 다운로드
가능기간
구매
136

(경제시평) 미국의 고용 동향과 금리 인상 임박

미국의 2월 비농업 취업자수가 전월에 비해 29.5만명 증가하고 실업률도 5.5%로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실업률이 2008년 6월 이전 수준으로 떨어진 것이다. 이를 계기로 미국경제 회복세에 대한 신뢰가 높아지면서 달러가 주요통화에 대해 강세를 보였다. 반면 미국 연방준비이사회(FRB)가 올 여름 무렵 기준금리를 인상할 가능성이 높아져 다우지수는 급락했다.

2015-03-09 \10,000 30일
137

(경제시평) 그리스 채무위기 논란과 근본 원인(2)

그리스는 왜 이처럼 심각한 채무위기와 경제위기에 빠지게 된 것일까? 그리고 그리스경제가 회생하기 위해서는 어떤 구조개혁 노력이 필요한 것일까? 먼저 그리스가 심각한 채무위기와 경제위기를 맞이하게 된 근본 원인부터 살펴보기로 하자.

2015-03-02 \10,000 30일
138

(경제시평) 그리스 채무위기 논란과 근본 원인(1)

‘그렉시트(grexit)’로 불리는 그리스의 유로권 이탈 위기가 일단 고비를 넘겼다. 2월 20일 그리스 새 정부는 기존의 채무이행협약을 준수하라는 유로그룹의 요구를 수용하면서 올 6월까지 4개월간 구제금융 지원을 계속 받을 수 있게 됐다. 사실상 그리스 새 정부의 완패로 끝난 것이다.

2015-02-23 \10,000 30일
139

(경제시평) 독일과 비독일로 양극화되는 유로권경제

유로권경제가 2014년 4분기에 마이너스 성장으로 전락할 것이라는 우려와는 달리 유로화 약세와 독일경제의 급반등에 힘입어 미약한 반등을 보였다. 2014년 전체로도 0.9%의 성장을 보여 2012년과 2013년의 2년 연속 마이너스 성장에서 벗어났다. 역시 독일경제 호조가 2014년 유로권 전체의 성장률을 주도했다.

2015-02-16 \10,000 30일
140

(경제시평) 미국의 NAIRU와 금리인상

유럽과 중국 등 세계경제가 둔화되고 있는 속에서도 미국경제는 꾸준한 회복세를 지속하고 있다. 미국의 작년 4분기 실질GDP 성장률은 전기대비 연환산치로 2.6%, 전년동기대비로는 2.5%로 나타났다. 이는 4-5%대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던 같은 해 2분기와 3분기에 비해 상당히 둔화된 것이지만 여전히 양호한 수준이라고 할 수 있다.

2015-02-09 \10,000 30일
141

(경제시평) 빚으로 포장된 한국의 경제성장률

한국은행이 2014년 4분기 실질GDP 성장률을 발표했다. 2014년 전체로는 전년대비 3.3%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013년의 3%에 비해 다소 높아진 수치이다. 이것만을 놓고 보면 마치 한국경제가 회복하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분기별 성장률을 보면, 2014년 4분기의 실질GDP 성장률은 전기대비 연환산치가 1.6%로 3분기의 3.6%에서 급강하했다. 전년동기대비로도 2.7%에 그쳐 3분기의 3.2%에서 역시 급락했다.

2015-02-02 \10,000 30일
142

(경제시평) 유럽중앙은행 자산매입 확대책의 실효성

1월 22일 유럽중앙은행(ECB)이 디플레 위험에 대한 대책으로 유로화 회원국의 국채와 유럽연합기구가 발행하는 기관채를 매입하는 자산매입 확대책을 발표했다. 자산매입 규모는 기존의 자산매입 프로그램을 포함하여 매월 총 600억 유로씩이며 적어도 2016년 9월까지 계속 매입하기로 했다.

2015-01-26 \10,000 30일
143

(경제시평) 흔들리는 멕시코경제(2)

멕시코의 페소화 환율은 1월 9일 달러당 1.5페소에 육박했다가 지난 주말에는 14.58페소로 다소 하락하고 있다. 멕시코 페소화 환율은 유가가 급락하기 시작한 작년 7월 이후부터 상승하기 시작하였는데, 특히 작년 11월 말부터 급등하기 시작했다. 유가 급락과 달러 강세로 멕시코의 대외채무 위험을 시장이 의식하기 시작하면서 페소화 환율이 급등하기 시작한 것이다.

2015-01-19 \10,000 30일
144

(경제시평) 흔들리는 멕시코경제(1)

미국 금리인상 가능성과 유가 급락으로 러시아와 중남미를 비롯한 신흥경제국의 대미 달러 환율이 급등하면서 외환위기에 직면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멕시코경제도 흔들리고 있다. 멕시코 페소화의 달러 환율은 작년 7월 유가가 하락하기 시작하면서 상승세를 보이다가 11월부터 급등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2015-01-12 \10,000 30일
145

(경제시평) 높아지는 신흥경제국의 외환위기 위험

2015년 새해가 시작되었다. 2015년에도 세계경제는 여전히 불확실성이 높은 상태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무엇보다도 저유가 속에 미국의 금리인상이 거의 확실시되고 있는데, 이 금리인상이 세계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가장 큰 관심거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2015-01-05 \10,000 30일
146

(경제시평) 위기에 직면하는 러시아경제(3)

러시아 연방은행의 대폭적인 금리인상으로 루블화는 지난주에도 달러당 51루블대까지 떨어지면서 혼란이 다소 진정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다시 53루블대로 오르면서 여전히 불안정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루블화는 언제든지 다시 급등할 수 있는 상황이 지속되고 있는 것이다.

2014-12-29 \10,000 30일
147

(경제시평) 위기에 직면하는 러시아경제(2)

지난주 본 시평이 나간 바로 다음날인 12월 16일 러시아 연방은행은 기준금리를 6.5%p 인상하여 17%로 올린다고 발표했다. 또 사실상 기준금리 역할을 하는 은행간 콜금리도 11.5%에서 18%로 역시 6.5%p 인상했다. 이를 계기로 금리인상 다음날인 12월 17일 루블화 환율은 한때 달러당 67루블에서 76루블까지 폭등하면서 혼란에 빠지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61루블로 떨어지면서 혼란이 다소 진정되는 모습을 보였다.

2014-12-22 \10,000 30일
148

(경제시평) 위기에 직면하는 러시아경제(1)

올 7월 배럴당 100달러 전후 수준에서 급락하기 시작한 국제유가가 최근에는 배럴당 60달러 밑까지 떨어지면서 40% 가량 급락하고 있다. 11월 말에 개최된 세계 최대 석유카르텔인 석유수출기구(OPEC)가 정례회의에서도 유가 안정을 위한 감산에 합의하지 못하면서 유가 하락이 계속되고 있다.

2014-12-15 \10,000 30일
149

(경제시평) 2015년 경제전망 세미나를 마치고

12월 6일과 7일 이틀에 걸쳐 서울에서 <2015 경제전망 세미나>가 개최되었습니다. 1,400여분이 사전 참가신청을 하신 가운데 거의 대부분이 참석을 하셔서 이틀 모두 보조의자를 투입하는 만석을 이루었습니다. 추운 날씨와 공사다망하신 가운데에서도 전국 각지에서 경제전망 세미나에 참석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아울러 이틀에 걸쳐 세미나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자원봉사 도우미로 도움을 주신 30여분께도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2014-12-08 \10,000 30일
150

(경제시평) <세계경제 어디로 가는가?> 특집보고서

2008년 세계경제의 중심이라고 할 수 있는 미국과 유럽을 진원지로 하는 글로벌 금융위기가 발생했다. 그런가 하면 세계경제의 변방에 있던 중국이 2000년 이후 맹렬한 속도로 성장을 거듭하면서 세계 2대 경제대국의 중심으로 급부상했다. 21세기에 들어서자마자 10여년 남짓한 사이에 세계경제 판도에 일대 격변이 일어나고 있는 것이다.

2014-12-01 \10,000 3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