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D저장
Home > KSERI 보고서 > 중국경제
번호 제목 작성일 구매가 다운로드
가능기간
구매
1

(중국경제) 중국 우주산업 동향(2)

세계 2위의 인공위성 대국인 중국의 위성 발전 역사를 간략히 살펴보자. 1965년에 최초의 발사체인 창정(長征)1호를 생산한 중국은 1970년에 창정1호 로켓에 인공위성 둥팡홍(東方紅)1호를 탑재해 발사에 성공한 것이 시초이다. 이로써 중국은 세계에서 5번째로 인공위성 보유국이 되었다. 한국의 최초 인공위성인 우리별1호가 1992년 8월에 발사된 것과 비교해보면 중국의 인공위성이 한국에 비해 20여 년 이상 앞섰 셈이다

2019-02-19 \10,000 30일
2

(중국경제) 중국 우주산업 동향(1)

아폴로 11호가 1969년 7월 20일 인류 최초로 달에 착륙한 지 올해로 50주년이 된다. 우주개발 분야는 구 소련이 붕괴되기 전인 80년대 중반까지 미소 양국이 경쟁관계를 구축했으나, 이후에는 미국이 줄곧 종주국의 위치를 유지해왔다.
하지만 올 초에 중국의 달 탐사 프로젝트인 “창어(嫦娥) 4호”가 세계 최초로 달 뒷면에 착륙한 데 이어, 올 연말에는 창어 5호를 발사할 예정이며 2030년까지 우주인을 달에 상주시키겠다는 야심찬 계획도 발표했다.

2019-02-12 \10,000 30일
3

(중국경제) 2018년의 중국경제와 산업정책

지난해 중국의 실질GDP 성장률이 6.6%로 나타났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목표치인 6.5%를 달성했으며 ‘온중구진(穩中求進: 안정적 성장)’ 기조를 유지했다고 평가한 반면, 외신들은 28년 만에 최저 성장률을 기록해 중국경제의 경착륙이 우려된다는 보도를 쏟아냈다.
중국의 경제성장을 주도하는 삼두마차(투자, 소비, 수출) 가운데 내수에 해당하는 투자와 소비는 모두 둔화됐으며, 대외수출도 미중 무역전쟁의 여파로 작년 하반기부터 마이너스를 기록해 이중고에 빠진 모습이다.

2019-01-29 \10,000 30일
4

(중국경제) 경제부처 비공식 회동과 새 외국인투자법

지난주 중국 언론들은 중국의 경제관련 6개 부처 장관들이 비공식 회동을 가졌다고 보도했다. 중국의 경제·사회 발전 정책을 총괄하는 국가발전개혁위원회를 비롯해 인민은행, 공업정보화부, 재정부, 상무부, 인력자원사회보장부의 6개 부처가 모였다고 한다. 이는 지난해 연말에 있었던 중앙경제업무회의(中央經濟工作會義)의 의제들을 바탕으로 올해 경제정책들을 논의한 자리로 보인다.

2019-01-22 \10,000 30일
5

(중국경제) 소비촉진책을 검토하는 중국 정부

중국 정부가 경기부양에 적극 나서고 있다. 국가발전개혁위원회는 지난주에 자동차와 가전제품 등에 대한 보조금 지급 등 소비촉진 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보인다.
중국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와 2011년 유럽발 재정위기 등으로 경기가 크게 위축될 때마다 경기 진작을 위해 대대적인 소비촉진책을 전개했다. 가전하향(家電下鄕)과 자동차 보조금 지급이 대표적인 예이다.

2019-01-15 \10,000 30일
6

(중국경제) 2019년 중국 정부의 경제정책

새해 시작부터 애플 쇼크 등으로 세계 증시가 불안하게 출발하고 있다. 애플이 중국시장 판매가 부진한 점을 들어 올 1분기 실적 전망치를 하향 조정하면서 세계 증시가 급락했기 때문이다. 애플이 중국 매출 전망치를 하향 조정했다는 것은 중국의 수요 부진과 경기 둔화를 시사한다. 중국의 제조업 업황지수도 악화되어 ‘차이나 쇼크’가 세계 증시에 영향을 미친 것이다.

2019-01-08 \10,000 30일
7

(중국경제) 중국 금융시장 동향(3)

시진핑정부가 금융시장 개방을 확대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외국계 은행을 비롯한 외국계 금융기관의 중국 내 영업이 활기를 띨 것으로 보인다. 중국 금융시장의 대외개방은 2001년 WTO 가입 때에 5년 이내에 외국계 금융기관의 위안화 업무 및 영업과 관련된 규제를 완화 혹은 폐지한다는 조건에 합의하면서부터 시작됐다.

2018-12-18 \10,000 30일
8

(중국경제) 중국 금융시장 동향(2)

미중 무역전쟁의 긴장감은 중국 주가에도 반영되고 있다. 2018년 초까지만 해도 상승세를 지속하던 상하이 종합주가지수가 미중 무역전쟁이 격화되면서 급락하기 시작한 것이다. 6월에는 2,900p선까지 떨어져 2016년 7월 이후 약 2년여 만에 3,000p 밑으로 떨어졌으며, 10월에는 2,400p선까지 밀렸다가 12월 현재는 2,600p 전후에서 등락을 반복하고 있다. 이는 올해 고점 대비 25% 이상 하락한 것이다.

2018-12-11 \10,000 30일
9

(중국경제) 중국 금융시장 동향(1)

미중간 무역전쟁이 합의점 모색을 위해 일시 휴전에 들어갔다. 올 4월부터 본격화된 미국과 중국 간의 무역전쟁은 마땅한 돌파구를 찾지 못한 채 표류해왔는데, 12월 1일에 개최된 미중 정상회담에서 어느 정도 합의를 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별도의 공동성명은 발표되지 않았지만, 왕이 외교부장은 양국간 무역 불균형 완화를 위해 미국 제품을 더 수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중국의 지적재산권 침해에 관해서는 물리적 기술이전, 지적재산권 방어, 비관세 장벽, 사이버 침입 및 절도 행위 등에 합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8-12-04 \10,000 30일
10

(중국경제) 중국의 과학기술 발전 동향(4)

현재 중국 정부의 최대 과제는 2020년까지 전면적인 샤오캉 사회(복지사회)를 실현하는 것이다. 시진핑정부의 차세대 산업기술 발전 정책들 역시 샤오캉 사회 실현의 원동력이 될 수 있기 때문에 혁신을 강조하고 있다. 또 중화인민공화국 정부수립 100주년이 되는 2049년까지 사회주의 현대화와 샤오캉 사회 실현을 통해 민생안정을 이루고, 최종적으로는 부국강병을 통해 미국에 버금가는 강대국이 되는 ‘중국몽’을 실현한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2018-11-27 \10,000 30일
11

(중국경제) 중국의 과학기술 발전 동향(3)

시진핑정부의 개혁은 과학기술 분야에서도 진행되고 있다. 과학기술의 역할과 중요성을 강조하는 한편, 지원 예산과 기금 활용은 중복투자 억제 등을 강화하고 있다. 중국 정부인 국무원은 지난 2014년 3월에 ‘중앙재정 과학기술 연구개발 프로젝트 강화 및 자금관리에 대한 몇 가지 의견’을 발표했다.

2018-11-20 \10,000 30일
12

(중국경제) 중국의 과학기술 발전 동향(2)

중국은 13?5계획(2016~2020년)을 통해 혁신을 국가 발전의 가장 핵심 동인으로 삼고 2016년 5월에 국가혁신발전전략 발표를 통해 발전 목표, 기본 원칙, 핵심 실천과제 등을 제시했다. 이를 바탕으로 2030년까지 혁신형 선도국가로 도약하며 2050년까지는 세계적인 과학기술 혁신 강국으로 입지를 다진다는 것이다.

2018-11-13 \10,000 30일
13

(중국경제) 중국의 과학기술 발전 동향(1)

미중간 무역전쟁이 격화되면서 중국경제가 둔화되고 있는 가운데 중국 정부가 과학기술 강국으로 도약하겠다는 ‘과학굴기’를 한층 강화하고 있다. 지난주 시진핑 주석을 비롯한 중국 공산당 수뇌부인 중앙정치국은 회의를 통해 중국경제의 침체 압력이 커지고 있으며 일부 기업들이 경영 위기에 직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장기간 누적되어 온 문제들이 표면화되기 시작했으며, 문제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예측력을 강화해 대책 마련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2018-11-06 \10,000 30일
14

(중국경제) 불안감이 높아지는 중국경제

올 3분기 중국경제 성장률이 둔화되면서 향후 중국경제에 대한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 일각에서는 4분기에는 성장률이 더 악화될 수도 있다는 전망을 내고 있다.
중국의 관영매체들은 일제히 경기둔화로 인한 불안 심리를 잠재우기 위해 논평을 내보내고 있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3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중국경제는 전체적으로 안정적이며 성장구조 개선도 심화 발전되고 있다고 평했다.

2018-10-23 \10,000 30일
15

(중국경제) 중국의 최저임금 인상과 고용 동향

지난주에 중국 인력사회보장부가 지역별 최저임금 현황을 공개했다. 중국의 법정최저임금은 글로벌 금융위기인 2008년부터 두 자릿수 상승율을 유지하고 있다. 이는 2020년까지 샤오캉(小康, 복지)사회의 전면적인 실현을 위해서라고 할 수 있다. 하지만 최근 들어 최저임금 상승 속도가 현저히 둔화되고 있다. 그 원인은 중국 정부의 발표보다 중국경제가 훨씬 빠르게 둔화되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2018-10-16 \10,000 3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