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D저장
Home > KSERI 보고서 > 글로벌경제이슈
번호 제목 작성일 구매가 다운로드
가능기간
구매
1

(글로벌경제이슈) 자율주행 특허 경쟁력 국제비교

최근 일본경제신문이 일본의 민간 특허분석회사에 의뢰해 올해 7월말 현재 미국 특허를 바탕으로 자율주행의 경쟁력 순위를 매긴 결과를 보도했는데, 일반적으로 자율주행차 기술 단계는 레벨 1~5까지의 5단계로 구분되고 있음. 세계 각국의 기업들이 치열하게 기술개발 선점 경쟁을 전개하고 있는데, 현재는 레벨 3까지 실현된 상태임

2018-09-14 \10,000 30일
2

(글로벌경제이슈) 주요 경제권 중앙은행의 금융긴축 선회 현황

미국 FRB는 계속적인 금리인상에 이어 작년 10월부터 보유자산 매각을 시작하여 금융긴축으로 전환하고 있는데, FRB는 2009년과 2010년 그리고 2012년의 3차례에 걸쳐 국공채를 매입하여 장기금리를 낮추는 양적확대책(QE)을 실시해왔음. 특히 3차 QE는 무기한으로 국공채를 매입하기로 하여 2014년 말까지 계속되었음. 그 결과 FRB의 보유증권 규모가 2009년의 5,110억 달러에서 3차 QE가 종료된 2015년 초에는 4.25조 달러로 폭증하였음

2018-09-07 \10,000 30일
3

(글로벌경제이슈) 현금성 자산이 계속 증가하는 선진국 기업들

2008년 글로벌 경제위기 이후 미국을 비롯한 주요 선진국 비금융기업(법인)들의 현금성 자산이 계속 급증하고 있는데, 미국 비금융기업의 금융자산은 2010~2018년(1분기) 기간에 17.1조 달러에서 27.8조 달러로 10.7조 달러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남. 이는 2000~2008년 기간에 9.7조 달러에서 17.2조 달러로 7.5조 달러 증가한 것에 비해 훨씬 더 많이 증가한 것임

2018-08-31 \10,000 30일
4

(글로벌경제이슈) 한국의 취업자 수 및 일용직 소득 현황

취업자수 증가 폭이 계속 둔화되면서 문재인정부의 소득주도 성장론이 거센 비판에 직면하고 있는데, 취업자수 추이를 보면 추운 겨울철에 감소하는 강한 계절성을 보이는 가운데 2018년부터 증가세가 멈추는 모습을 보이고 있음. 이처럼 강한 계절성을 보이는 것은 다음 쪽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겨울철 추위로 인해 산업활동이 곤란하거나 위축되는 농업과 건설업 그리고 사업/개인/공공 서비스업 때문임

2018-08-24 \10,000 30일
5

(글로벌경제이슈) 경기 둔화가 이어지는 유로권경제

올 들어 유럽 경제가 둔화되는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 유로권 경제는 2013년부터 2016년까지 1%대의 완만한 회복세가 지속되다가 2017년부터 2%대로 올라서면서 비교적 빠른 회복세를 보이기 시작했음. 이를 근거로 유럽중앙은행은 국공채 매입 규모를 축소하는 QE정책의 출구전략을 시작했으며, 올 연말까지는 종료하기로 결정했음

2018-08-17 \10,000 30일
6

(글로벌경제이슈) 안정적 성장세를 유지하는 아세안5(4)

이어서 필리핀경제 동향을 살펴보면, 필리핀은 7,100여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도서(島嶼) 국가로, 인구는 2000년 7,702만명에서 2018년에는 1억741만명으로 1억명을 넘는 것으로 추계되고 있음. 아세안 중에서는 인도네시아에 이어 두 번째로 인구가 많은 나라임

2018-08-10 \10,000 30일
7

(글로벌경제이슈) 안정적 성장세를 유지하는 아세안5(3)

아세안5 가운데 1인당 GDP가 가장 높은 말레이시아의 경제 동향을 살펴보면, 말레이시아는 1957년 영국 식민지로부터 독립한 후 1963년에 말라야연방과 싱가포르, 사라왁, 사바가 말레이시아 연방을 결성하였으며, 대표적인 화교권 경제로 화교들에 대한 반발이 뿌리깊음

2018-08-03 \10,000 30일
8

(글로벌경제이슈) 안정적 성장세를 유지하는 아세안5(2)

구체적으로 아세안5 주요국별 경제 동향을 살펴보기로 하자. 먼저, 인구 및 경제규모 면에서 아세안 최대인 인도네시아의 경제 동향을 살펴보면, 인도네시아는 아세안의 맹주로서 아세안 본부가 자카르타에 있음. 인구는 2000년 2.06억명에서 계속 증가하여 2018년에는 2.65억 명으로 추계되며, 이는 세계 4위이자 아세안5 전체 인구의 46%에 달하는 것임.

2018-07-27 \10,000 30일
9

(글로벌경제이슈) 안정적 성장세를 유지하는 아세안5(1)

미국 FRB의 금리인상이 계속되면서 달러 단독강세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데, 미 달러의 명목실효환율은 2015년 FRB가 출구전략을 종료한 후 금리인상에 대한 경계로 달러 단독강세가 진행되어 왔음. 그런데 2016년 5월 오바마정부가 무역불균형 시정을 위해 주요국을 환율감시국으로 지정한데 이어 2017년에 출범한 트럼프정부가 무역불균형 시정을 내세워 무역전쟁을 선포하면서 달러가 단독 약세로 전환되었음

2018-07-20 \10,000 30일
10

(글로벌경제이슈) 구제금융이 종료되는 그리스경제

지난 2010년 구제금융을 시작으로 만 8년만에 그리스가 유럽연합 등 트로이카의 구제금융 종료에 합의했는데, 오는 8월 20일 3차 구제금융을 끝으로 그리스는 더 이상 유럽연합과 IMF, 유럽중앙은행의 트로이카로부터 더 이상 구제금융을 받지 않기로 합의한 것임. 이에 따라 대외채무 상환 등에 필요한 자금은 그리스가 자체 신용으로 국제금융시장에서 조달하게 됨.

2018-07-13 \10,000 30일
11

(글로벌경제이슈) 패권 싸움으로 치닫는 미중간 무역전쟁

세계 1,2위의 경제규모를 자랑하는 미국과 중국이 서로에게 정한 25% 보복관세 부과 기한이 7월 6일로 임박하면서 본격적인 무역전쟁의 막이 오르고 있는데, 미중 양국은 5월부터 무역불균형을 해소하고 무역전쟁을 피하기 위해 고위급 협상을 3차례 개최하였음. 한때는 보복관세 부과 연기 가능성도 거론되었으나 트럼프 대통령의 강경한 태도 등으로 양국간에 벼랑끝 전술이 계속되면서 무역전쟁 개시를 불과 몇 시간 앞두고 있는 상황임.

2018-07-06 \10,000 30일
12

(글로벌경제이슈) 안정세를 유지하는 인디아 경제와 금융시장

미국 FRB의 금리인상과 무역전쟁 고조 등으로 아르헨티나와 브라질 등 신흥경제국 금융시장과 경제가 크게 흔들리고 있는 가운데 인디아경제는 비교적 안정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 인디아는 인구 증가세가 지속되고 있는데, 2000년 10.1억명에서 2015년에는 12.5억명에 달하고 있음. 2020년에는 13.3억명에 달할 것으로 추계되고 있음. 그러나 인디아도 0~14세 인구 증가가 멈춘 반면 65세 이상 인구는 증가세를 지속하고 있어 저출산 고령화가 진행되고 있음

2018-06-29 \10,000 30일
13

(글로벌경제이슈) 불안정해지는 중국 금융시장

미국과 중국간 통상마찰이 격화되면서 무역전쟁 양상으로 발전됨에 따라 중국 금융시장도 불안정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 트럼프정부가 중국에 대해 50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해 25%의 보복관세를 부과한데 대해 중국도 미국산 수입품에 같은 규모의 보복관세를 부과했음. 이에 트럼프 대통령은 다시 추가로 2,000억달러 규모의 보복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밝혔음

2018-06-22 \10,000 30일
14

(글로벌경제이슈) 금융위기 위험이 높아지는 터키경제

최근 터키리라화 환율이 폭등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 터키리라화는 FRB가 본격적으로 금리를 인상하기 시작하기 전인 2016년에는 달러당 3터키리라 전후였으나 2017년부터 FRB의 금리인상이 본격화되면서 급등하기 시작해 최근에는 4.6터키리라를 넘는 선까지 급등했음. 2년도 채 안되는 사이에 50%가 넘는 급등세를 보이고 있음. 특히 최근에는 달러당 3.8터키리라에서 4.6터키리라를 넘어 수직 상승하고 있음

2018-06-15 \10,000 30일
15

(글로벌경제이슈) 헤알화 급등과 불안정한 브라질경제

올 10월에 실시되는 브라질 대선을 둘러싸고 브라질 정국이 혼란에 빠지면서 3월부터 브라질 헤알화 환율이 급등세를 지속하고 있는데, 2심 판결 끝에 올 4월에 룰라 전 대통령이 부패혐의로 수감되었으나 노동자당은 그를 대선후보로 추대할 것이며 대선 출마를 위한 선거자금 모금 운동을 시작했음. 현재 여론조사 결과는 룰라 전 대통령의 지지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나고 있음

2018-06-08 \10,000 30일